DATOR


가치사슬분석을 활용한 데이터 주제영역 정의.1 - 가치사슬분석 설명과 특징 (수정) Data Modeling


데이터 주제영역 정의에 대한 방법은 아주 다양하다. 기업을 구성하는 조직을 참고하여 작성하는 경우도 있고, 기업의 기능을 참고하여 정의하는 경우도 있다. 또한 어느정도의 엔티티(※’엔티티’라 부르는 것은 의미상에 문제가 있지만 국내에서 일반적으로 통용되는 용어를 사용하고자 하기 때문에 ‘엔티티 타입’ 또는 ‘엔티티 유형’보다는 ‘엔티티’ 라 칭하겠습니다.)가 존재해야 하는지 갯수에 대한 가이드 라인도 존재하며, 각 주제영역간의 결합도와 주제영역안의 응집도를 파악하는 방법도 존재한다. 또한 주제영역을 도출하기 위하여 ‘하향식 접근법’과 ‘상향식 접근법’등의 방법론 또한 존재한다.
 이렇게 다양한 접근 방법을 설명하는 이유는 마이클 포터의 ‘가치 사슬 분석’(Value Chain Analysis)을 이용한 접근방법을 설명하고자 하기 위함이다. 가치사슬은 기업이 어떠한 역량을 가지고 있는지 파악하기 용이하고 이를 활용하여 조직의 다양한 성과를 향상시키기 위해 만들어진 ‘경쟁분석 도구’이다. 하버드 경영대학 교수인 마이클 포터는 1985년 그의 저서, 경쟁우위(Competitive Advantage)에서 가치사슬 개념을 설명하였다. 가치 사슬이란 기업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일련의 과정을 의미한다. 가치사슬내의 개별적인 활동은 대부분 서로 분리되어 있으나, 서로 독립적인 것은 아니다. 대부분의 활동은 다른 활동과 서로 연계되어 있다. 이를 보면 데이터 주제영역을 정의하는 것과 매우 유사하다. 데이터 주제영역도 서로의 주제영역간에 서로 분리되어 있으나, 독립적이지는 않다. 각각의 데이터 주제영역은 서로 연계되어 있다.
 
마이클 포터가 설명하는 기업의 가치사슬은 아래와 같다.

가치사슬맵.jpg
<출처: 마이클 포터의 경쟁우위>

 기업의 가치사슬이 제품 또는 서비스를 디자인·생산·마케팅·유통·지원하기 위해서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활동과 프로세스로 구성된다고 보았다. 기업이 가치사슬과 시업이 개별활동을 수행하는 방식은 기업의 고유한 역사와 전략, 실행 접근법, 그리고 활동 그자체와 관련된 경제적 행위를 반영한다. 포터는 이 모든 활동을 2가지 주요 범주로 분류했다.

1. 본원적 활동
    - 투입물류(In Bound Logistics) : 재고 관리및 취급
    - 생산활동(Operations) : 투입요소를 최종 제품과 서비스로 전환
    - 산출물류(Outbound Logistics) : 유통
    - 마케팅 및 판매(Marketing & Sales) : 마케팅, 가격 책정 및 채널 관리, 기타
    - 서비스(Service) : 사후판매 지원

2. 지원 활동
    - 기술 개발(Technolgy and Development) : 엔지니어링, R&D, 정보 기술, 기타
    - 인적자원관리(Human Resource Management, HRM) : 고용, 인센티브 시스템, 동기, 훈련, 승진, 노사관계, 기타
    - 기업 기반구조(Infrastructure) : 회계, 법률, 기획, 이해관계자와 같은 운영지원 활동
    - 구매조달(Procurement) : 원자재, 기계설비, 공급품 구매
 

이와 같이 7개의 범주로 가치사슬을 정의 할 수 있다.
마이클 포터가 가치사슬분석을 개발한 이유를 보면, 데이터 주제영역의 정의에 '왜' 유용할지를 찾을수 있다. 마이클 포터가 가치사슬분석을 개발하게 된 이유는 1970년대에서 1980년대 초반까지 유행한 경영방식인 포트폴리오 이론에 대한 문제점으로 인해서이다. 이를 간략하게 설명하면 기업을 독립되고 다각화된 전략사업단위로 나누어 관리하고 운영하는 것이었다. 그러나 포트폴리오 이론은 규모가 큰 기업을 사들여서 그것을 쪼개서 팔아치움으로써 수익을 얻으려고 하는 기업 사냥꾼이나 무수익 성장을 경험하기 시작한 대기업들에 의해서 문제점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포트폴리오 이론의 문제점은 전략사업단위간의 협력이 거의 또는 전혀 존재하지 않는다는 점, 그리고 사업단위의 전략과 기업전략간의 시너지 결핍에 대한 이유이다. 그래서 마이클 포터는 비즈니스 성공을 가져오는 원인, 즉 고객가치가 어떻게 창출되는지를 중심으로 분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렇게 기업의 일련의 활동이 고객에게 어떻게 가치를 창출하는지를 중심으로 분석하는 것이다. 가치사슬분석이 만들어진 배경을 보면 현재의 정보시스템 상황과 많이 유사하다. 기업은 필요에 의해서 업무처리를 하는 시스템, 분석계 시스템을 만들었고, 이처럼 각기 다른 시점에 만들어진 시스템은 일관적인 구조를 갖지 못하고, 많은 데이터의 중복을 발생시키며, 관리하기 어려운 데이터가 되고 있다. 그래서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 기업은 데이터 주제영역을 정의하는 것이다. 또한 가치사슬분석의 본원적 활동은 고객에게 가치를 창출하기 위한 활동을 기준으로 하는데 데이터 주제영역 정의시에도 같은 기준을 따르게 된다. 가치사슬맵을 이용하여 주제영역을 정의하는데 이러한 기준을 따르는 중요한 이유는 데이터 주제영역이 고객에게 가치를 전달하는 활동을 기준으로 작성되어 주제영역에 대한 가치를 높일 수 있기 때문이다.
TAG

Leave Comments


profile우리는 하나님을 믿는다. 다른 모든 것들은 데이터로 검증해야 한다. 

Recent Trackback